검색
  • 스테르담

[저자 강의] 연세 의료원

벌써 세 번째

이제는 제법 익숙하게 강의장에 들어섭니다.

연세 의료원에서 주시는 연락은 언제나 반갑습니다. 벌써 세 번째. 감사한 마음과, 그래도 이렇게 여러 번 불러주신다는 게 조금은 내가 도움이 되었구나 하는 안도감이 함께 듭니다.

무대에서 수많은 분들을 바라봅니다.

한껏 부푼 표정, 취업이 되었다는 안도감, 이제 인생 실전인 사회로의 한 걸음 떼기 전에 상기된 얼굴. 다양한 표정과 마음, 느낌과 분위기가 공존합니다. 이러한 분들에게 제 강의는 어떤 의미일까요?

열심히 제 이야기를 받아 적거나, 제 강의록을 사진으로 남기려는 분들이 많습니다.

아마도 지금부터 인생이 좀 더 진지해질 거라는 걸 직감했나 봅니다. 마냥 이제 막 졸업한 학생이라고만 생각했는데, 제 생각보다 더 진지합니다. 아마도, 제 이야기를 바로 다 이해하진 못할 겁니다. 하지만 일을 시작하고 하루하루를 보내다 보면, 아마도 제 이야기가 문득 떠오를 겁니다. 가끔은 힘든 날, 저도 제 이야기를 떠올려 마음을 다잡고 합니다. 그만큼 사회생활이 호락호락하지 않으니까요.

열과 성의를 다해 다시 한번 더 강의를 잘 마쳤습니다.

힘들 때, 저의 이야기를 기억해내거나 꺼내어 보기를 바라며.

제 이야기를 들으신 분들이 잘 버티며, 자신을 지키고, 무한하게 성장하기를 바라는 마음뿐입니다.

저도 그럴 겁니다. 

언제나 느끼는 거지만, 강의는 결국 나 스스로에게 하는 이야기이기도 하더라고요. 많은 말을 했고, 또 많이 배웠습니다. 다시 한번 더 좋은 시간을 만들어주신 연세의료원 아카데미 팀 분들께 감사한 마음을 전합니다!


스테르담 글쓰기 클래스

스테르담 인스타그램

[저서 모음]

'견디는 힘' (견디기는 역동적인 나의 의지!)

'직장내공' (나를 지키고 성장시키며 일하기!)

'오늘도 출근을 해냅니다' (생각보다 더 대단한 나!)

'아들에게 보내는 인생 편지' (이 땅의 모든 젊음에게!)

'진짜 네덜란드 이야기' (알지 못했던 네덜란드의 매력!)


조회 2회
 

구독 양식

01023660611

©2020 by STERDAM. Proudly created with Wix.com